본문 바로가기


N-Pitch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RESORTS

  • 제작국가 : 덴마크
  • 장르구분 : Social·political, Environment, Art&Culture
  • 사용언어 : English, Spanish, Swedish
  • 포맷 : 4K and more
  • 제작진행상황 : 프리 프로덕션
  • 프로덕션 스케줄 : 03/2019~01/2020
  • 제작편수 : 75분 * 1편
로그라인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 - 휴가에서 결코 돌아오지 못한 여행자들을 만나보자.

시놉시스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은 시각적 아름다움이 매우 뛰어난 다큐멘터리이며, 이름이 알려지지 않고 우화적인 휴양지로 도피하고 싶어 하는 인간의 욕구를 탐구하는 작품이다. 네온 불빛과 수영장, 그리고 야자나무가 어우러진 완벽한 배경에서, 우리는 세계화에 관한 신선한 시각뿐만 아니라 휴양지에 머물거나 휴가를 영원히 즐기려는 관광객들과 친밀해진다.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은 인간이라는 종족의 내면을 대단히 심미적으로 표현한 작품으로, 태양 아래에 자신의 몸을 태우며, 밤에는 술에 취하고, 파도를 타며 수영하는 인간의 몸과 행동, 그리고 그들의 관계를 해변에 착륙한 외계인이 망원경을 통해 지켜보는 것 같은 분위기를 자아낸다.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은 다음과 같이 질문한다.: "주위를 둘러보는 것보다 창의적인 셀카를 찍는 것에 더 몰두하는 것처럼 보이는 고전적인 관광지에서 관광객들은 과연 어떻게 행동할까? "인생에서 정해진 역할을 벗어나 사랑하는 사람들을 남기고 혼자 도망치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 인류학적인 관점에서 사람들을 관찰하는 장면 속에서, 휴양지의 개방된 공간은 개인과 단체 사이의 경계를 모호하게 한다. 이에 길들여지지 않은 관객들은 이런 모호함 속에서 자연스럽고 친밀하게 도피를 추구하는 인간의 행동을 관찰한다.

제작유형

Independent project not yet commissioned

감독 및 프로듀서 소개
  • mette_carla_Albrechtsen_Director.jpg
    메테 칼라 토프트 앨브렛슨(감독)

    메테 칼라는 감독이자 크리에이티브 작가로 일한다. 칼라는 영화에 대한 개념적인 접근뿐만 아니라 강력한 시각적 프로파일을 지니고 있으며, 어렵고 금기시되는 주제도 대담하게 묘사한다. 리아 글로브와 공동 감독한 장편 영화 <비너스>로 그들은 노르딕 탤런트 메인 피치상과 32,000유로의 상금을 받았다. 또한 IDFA와 괴텐부르크 영화제 드래곤 어워즈 신인 감독상 후보에 올랐고, 2017년 인디리스보아 관객상을 수상했다.

  • Rikke Tambo Andersen_producer.jpg
    리케 탕보 앤더슨(프로듀서)

    제작자 리케 탕보 앤더슨은 2009년부터 제작사 ‘불릿 필름’에서 일해 왔으며, 2017년에 제작사 ‘탕보 필름’을 설립했다. 그녀는 강력하고 설득력이 있는 이야기에 큰 열정을 가지고 있지만 영화 언어와 스타일을 실험하는 것 또한 좋아한다. 리케는 제작자로서 2016년 독립영화학교 ‘Super16’을 졸업했다. 2016년 지흘라바 다큐멘터리 영화제와 2018년 EAVE 제작자 워크숍에서 떠오르는 제작자 중 한 명으로 선정되었다.

제작사
  • 회사명 : 불릿 필름

    담당자 : 0045 40373031 / tambo@bullittfilm.dk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