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Pitch

로그북Logbook

  • 제작국가 : 대한민국
  • 장르구분 : 휴먼, 사회·정치
  • 사용언어 : 한국어 | Korean
  • 포맷 : HD
  • 제작진행상황 : 프로덕션
  • 프로덕션 스케줄 : 04/2014~06/2018
  • 제작편수 : 90분 * 1편 , 52분 * 1편
로그라인

“다시 집으로 돌아왔을 때, 예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다.”

시놉시스

“진짜 내가 잊을 수 있을까? 잊지 말아야 될 기억인데, 왜 자꾸 잊으려고 노력을 하는 걸까.”
2017년 봄, 침몰 1073일 만에 세월호가 드디어 수면 위로 떠올랐다. 수색 체계도 환경도 채 갖춰지지 않은 상황에서 무너진 벽과 집기들이 뒤엉킨 격실을 뚫고 희생자들을 한 명씩 안아 올려 수습했던 민간 잠수사들. 이들 대부분은 극심한 트라우마로 고통 받고 있다. 잠수사들이 조심스럽게 카메라를 향해 묻기 시작한다. “정말 나 괜찮은 걸까?”

감독 및 프로듀서 소개
  • 001_DIRECTOR.jpg
    복진오(감독)

    방송사 카메라맨으로 일하였고, 환경단체 자원 봉사자로 일하면서 환경문제에 대한 영상제작을 해왔다. 방송사를 나온 이후 환경단체에서 환경을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고 있다. <멸종위기 저어새>(2002)를 시작으로 유조선 기름유출 사고피해를 다룬 <검은눈물>(2008)은 2008년 서울국제환경영화제에 제작지원작과 개막작으로 선정됐다. 그는 해양보호팀 전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 12957423_807774382661073_3214825407991973033_o.jpg
    송규학(프로듀서)

    KBS, TBC대구방송, MBC에서 다양한 TV 프로그램을 연출했다. 2009년 故이성규 감독, 진모영 감독 등과 함께 ‘창작집단 917’을 만들어 다큐멘터리 작업을 하고 있다. 2014년 사운드트래커의 작업을 기록한 영화 <DMZ Soundscapes>를 연출했고, <나의 아들 나의 어머니>와 <시바, 인생을 던져>의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제작사
  • 회사명 : 복미디어
close
close